[MASTER]30년 검도인생, 아직도 지도자로서 많이 목마르다.

검도 정동권 마스터

청운검도관을 통하여 수 많은 후배관장을 육성하고, 나아가 대학에서까지 수 많은 지도자를 육성중인 청운검도관의 정동권 마스터.
시대에 맞는 흐름을 파악하고 빠른 변화를 추구하는 정동권 마스터의 "변화"스토리를 시작합니다.

 

1. 매점 옆 검도장 모습에 마음을 빼앗기다.

중학교 1학년, 매점 옆을 지나며 우연히 보게 된 검도장. "저 선수들, 진짜 멋지네. 어떻게 하면 저래 되나?" 우연히 보게된 검도장, 그리고 선수들의 모습에 넋을 잃고 바라보았고, 체육선생님의 적극적인 추천으로 동경하던 운동을 시작. 그 후로 30년이 넘도록 검도의 매력에 빠져 지내고 있습니다.


2. 이단아, 혹은 변화를 추구하는 트렌드 리더.

"1995년, 처음 도장을 시작한 후 관원을 모집하기 위해 저녁 10시 무작정 아파트를 돌며 전단지를 붙이러 다니고 경비원에게 붙잡혀 수 많은 욕을 먹기도 하고, 경비원을 설득하기 위해 담배 한보루와 전단지 홍보를 맞바꾸며 처음으로 홍보라는 것을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경영에 대한 갈증, 그리고 시대의 변화에 따른 발전된 도장을 꾸미고 싶었고 스포츠경영, 마케팅 박사학위를 수여했습니다. 그리고 수 많은 시도와 다양한 종목의 관장들과 교류를 통해 많은 인사이트를 얻고, 다른 도장에 비해 새로운 시도를 많이 한 편입니다. 이를 본 한쪽에서는 도장을 운영하는 데에 교육을 제대로 해야지, 서비스, 마케팅이 무엇이 중요하냐는 비판도 있었지만 묵묵히 저희 도장 관원들이 원하는 서비스, 그리고 트렌드에 맞는 마케팅 전략을 구사하였고 이제는 수 많은 후배들이 찾아와 사범생활을 통해 도장경영에 대한 배움을 얻고 다양한 곳에서 관장이 되어 검도 발전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무엇인가를 최초로 시도한다는 것이 누군가에게는 불편한 요소일 수 있으나 궁극적으로 시장 발전을 위한 변화는 필요하다고 생각하였고, 그 결과 이제는 많은 분들이 함께 공감하며 변화를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3. 검도는 나에게 인생이자 동반자.
"검도는 저에겐 인생이자 관계와 소통의 길입니다. 검도를 통해 수 많은 사람들을 만날 수 있었고, 제 스스로 발전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준 운동입니다." 사람과 삶이 만나 서로 소통(교검)하고 한 곳을 바라보고 고민하며 땀 흘린 만큼 성취감을 만들어 주는 운동. 그리고 배움의 과정에서의 예의와 배려를 바탕으로 인내와 끈기, 참을성을 알려주며 이를 통해 작은 인생을 경험하게 해주는 스승과도 같은 존재입니다.

 

앞으로 정동권 마스터의 스포츠버킷리스트는?

수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석사, 박사학위를 수여하고 여러 대학에서 검도와 체육학을 강의하고 있는 지금. 검도 발전, 그리고 체육 발전을 위해 새로운 비전을 세우고 수 많은 후배와 제자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트렌드 리더로 성장하고 싶습니다. "아직도 난 지도자로서 많이 목마르다."


Copyright ⓒ PLAYKOK.com